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과학
지방자치인재개발원, 사랑나눔 봉사활동으로‘후끈’
기사입력: 2018/12/14 [08:58]  최종편집: 서울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신성기

행정안전부 지방자치인재개발원직원 일동은 13일 지체뇌병변장애인 시설인 은혜의 동산*‘을 방문하여 시설정비 및 숙소 대청소를 실시하였다.

 

* 원장 임평화, 2006년 설립, 완주군 소양면 위치, 20여명 수용

 

이날 자치인재원장 및 20여명의 직원들은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자 시설을 방문하여 위문품과 성금 등을 전달하고, 대청소를 하는 등 소외계층에 대한 나눔과 배려를 직접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다.

 

그간 자치인재원은 2013년 전북혁신도시(완주군) 1호 이전기관으로 지역 및 주민과 함께하는 상생협력 활동*을 해오고 있다.

* (`13 `18) 기관 이전 이후 6년 간 총 25회 복지시설 방문

 

자치인재원은 특히 혁신과 소통 주간을 지정하여 장애인 등 사회 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시설 정비 및 청소는 물론, 위문품 전달, 말벗 되어주기 등 혁신 소통에 앞장서 왔다.

* (`18) 5개 복지시설 방문, 450만원 상당의 위문품과 성금 전달

 

또한 자치인재원에서 교육을 받는 교육생들도 강의실에서 교육받는 것을 넘어 직접 현장에서 재능기부 및 봉사활동을 함으로써 혁신 역량을 강화하는 교육효과를 누렸다.

* (`18) 1005,041명 참여

 

박재민 자치인재원장은 교육은 이론과 더불어 현장에서의 직접 체험이 결부되어야 살아있는 교육이 된다.”라고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교육기관의 장점을 살려 지속적으로 다각적인 사회 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협력하는 기관이 되겠다.”라고 하였다.

 

 

  

 

서울뉴스 SEOULNEWS 신성기기자

(http://www.seoulnews.pe.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